오랜만에 내장 배터리 휴대전화를 쓰려니까... 잡담

이전 포스트에서 언급한대로, 대략 2년만에 휴대전화를 교체했습니다. 그런데 배터리 교체가 가능한 모델이었던 V20을 쓰다가, (요즘 딴 폰 다 그렇듯)내장 배터리 모델인 엑스페리아 XZ2를 쓰려니까 벌써부터 생활 패턴이 좀 바뀌네요.

V20 쓰던 당시...
'배터리가 15%네? 추가 배터리 완충해놨으니 갈아 끼우면 바로 꽉 차지!'

XZ2 쓰는 지금...
'어어, 배터리 70%? 빨리 충전해야지... 보조 배터리 어딨지, 아니다. 충전기를 끼울까...'


다만 이건 제가 무슨 걱정 심한 노인네라서는 아니고요. V20은 (구입하자마자 새 배터리 2개를 돌려 써 가며, 두 배터리가 사이좋게 수명이 줄다보니)배터리 잔량 70%대면 좀 쓰면 바로 50% > 좀 더 쓰면 바로 20% 이하로 내려가는 심한 배터리 소모를 자랑했던 탓도 있습니다.

그에 비해 새로 산 XZ2는 배터리 용량은 3200인가에 불과해도 아직 수명이 짱짱해서, 사실 70% 상태에서 엥간히 게임이나 작업을 더 해도 50% 밑으로 잘 떨어지질 않는데...(노화된 V20 같았음 벌써 20% 되었을 시간과 작업임에도) 그래도 이건 옛 버릇이 짬뽕되어, 결국 70%대인데도 막 충전을 해야 마음이 안정되더라고요.

...근데 이제 XZ2에게 제 통신기 자리를 물려주고 음악 듣는 용도로나 켜두고 있는 V20은, 비행기 모드로 해두고 오늘 하루종일 안 쓰고 있다보니 아침부터 지금까지 달랑 배터리 4% 떨어진 상태.(100 > 96) 이런 걸 보면 배터리 수명이 문제라기보다 그냥 제가 폰을 막 혹사시키고 있는 게 문제인 것도 같습니다.^^;


덧글

  • 바람 2019/01/10 20:43 # 답글

    저는 이제 곧 2년 채우는 V20인데 초기 배터리 2개 모두 충전기에서 갈아 끼워도 85% 정도로 시작하더군요. 폰 구입 후 몇달 뒤에 예비 구입해 둔 배터리는 100으로 시작, 두 개는 좀 애매하고 하나 정도 더 살까... 하고 있습니다. 게임은 전혀 안 하지만 통화량이 많고 카톡으로 만들어진 업무 공유방이 많다 보니 손에서 폰을 놓을 수 없는 사태가;;
  • 城島勝 2019/01/10 21:04 #

    네, LG A/S 센터 기사 말론 배터리 수명에 따라 완충량이 점차 줄어든다고는 했습니다. 별도 배터리 충전기 팩을 이용하여 나온 숫자(말씀하신 85% 정도)가 실제 수명에 따른 (줄어든)전체 용량과 유사한 거고, 그 상태에서 배터리를 전화기에 끼워 전화기에 충전기를 연결해서 만든 100%는 뻥스펙 같은 거라나...^^;

    배터리 가격이 3만 얼마였으니, 내장 배터리 교체 비용보다 싸니까... V20을 성능이나 이용상 쓰시는데 문제가 없다면 배터리 하나 정도 더 추가 구매하셔서 운용하시는 것도 좋으리라 생각합니다.
  • 김안전 2019/01/11 19:45 # 답글

    이제 보조 배터리를 쓰셔야 할 시기가 온거죠
  • 城島勝 2019/01/12 21:55 #

    그런 거 같습니다. ㅎㅎ
  • 라마르 2019/01/15 11:02 # 삭제 답글

    V20 탈착베터리 좋았었는데 말이죠 ㅠ
  • 城島勝 2019/01/15 14:59 #

    그러게나 말입니다. 탈착 배터리를 많이들 채용해주면 좋으련만 세상의 흐름이란 것이, 허헛;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