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오니어 & 파나소닉 최신 UBDP 관련 정보 취미

1. 파나소닉의 최신 최고 클래스 UBDP, DP-UB9000(JL)의 일본 발매가 12월 7일로 확정 공시되었습니다. 이에 오프라인 매장 및 주요 온라인 판매처(일본 아마존 등)에도 상품이 등록된 상태.

현재 유럽 등지에선 이미 UB9000 (네덜란드 등에서는 UB9004로 지칭)이 판매되고 있습니다만, 이번 12월에 일본에서 발매되는 UB9000(JL)은 '일본 한정(Japan Limited)'이란 부 명칭이 따로 붙은 모델입니다. 해외 발매판과의 차이점은 아래와 같습니다.

- 4층 구조의 두께 6mm 샤시/ 3층 구조의 디스크 드라이브 베이스/ 각 신호 회로별 격벽 구성
- 인슐레이터(기기 받침)도 해외 판매판과는 다른 제품
- 스테레오 출력 DAC이 AK4497EQ/ 2채널용
- 100v 고정 전압의 리니어 전원부 (기타 세부 부품의 그레이드도 훨씬 우수함)
- MGVC 디코딩 기능 탑재 (해외 모델 비탑재)

또한 실제 재생 퀄리티 역시 UBD나 파일 재생을 막론하고 화/ 음질 모두 해외 판매 UB9000에 비해 확연히 나은 재생 퀄리티를 보여준다고 합니다.(단, 파일 재생 시의 HD 및 포스트 HD 사운드 비트스트림 출력 가능 여부는 명시되지 않음. 유럽판 UB9000은 불가능한 것으로 판명됨.)

과거 UB900 에서도 일본 발매 모델과 해외 발매 모델의 재생 퀄리티 차등을 뒀던 파나소닉이지만, 이번 9000의 경우엔 한층 노골적이라는 게 시청해 본 사람들의 전언. 가격이 달러로 계산할 때 두 배(일본 외 국가의 UB9000 발매가는 달러 환산시 대략 1000달러 선/ 일본의 UB9000(JL) 발매가는 21만엔)나 되고 그냥 숫자만 봐도 싼 가격이 아니니만큼 어떻게 생각하면 당연할 수도 있기는 한데, 먼저 나온 유럽 발매품을 산 AV매니아들 입장에선 좀 물 먹는 느낌도 나는 이야기긴 하네요.

한편 한국내 유저 입장에서도 일본은 BD 코드 A를 공유하는 지역이라, 이 UB9000(JL)이 유럽산 UB9000을 수입하는 것보다 훨씬 사정이 괜찮은 편입니다. 아울러 MGVC를 지원하기 때문에, 10비트 패널(요즘 고급형 UHD 디스플레이들은 거의 다 10비트 다이렉트 입출력 사양) 디스플레이와 결합하면 MGVC 코딩 BD를 거의 극한 레벨로 재생할 수 있다는 잇점도 붙고.

다만 적어도 발표상 일본 한정 모델은 100v 고정 전압이 확실하다고 못박혀 있으므로, 가격과 전압 두 가지 면에서 애매하기는 합니다.

2. 파이오니어의 최신 최고급 UBD플레이어인 UDP-LX800은 발매가가 36만 5천엔(소비세 별도)으로, 현재 일본 판매 제품 중 두 번째로 비싼 UBDP (첫번째는 MSB의 레퍼런스 트랜스포트 시리즈)입니다. 이렇게 비싼 이유는 이 게시물(링크)에서 언급한 기능/퀄리티상의 배려점이 있기 때문이므로, 먼저 참조하시면 좋겠고요.

이 일본 발매 LX800은 현재 일본내 발매되어 실제 제품 인도가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에, 이를 먼저 시청해 본 일본내 지인 및 거래 매장 등의 평을 들어보자니 확실히 잘 나왔다는 평입니다. 구체적으론

1. 화/ 음질면에선 (어떤 모드로 두건)오포 203보다 분명히 더 우수하며,
2. 트랜스포트 모드 기준으로는 오포 205(의 HDMI 출력)에 비해서도 영상/ 음성 투명감이 한 수 위.
: HDMI/ PQLS 전송이 가능한 파이오니어 AVR과 연결하여 비교하면, HDMI 음질면의 격차가 더 벌어짐.
(* PQLS: 파이오니어식 HDMI 지터 Low 특화 전송. 데논 링크와 요체는 같은데, 세대 구분이 있어 호환이 서로 안 되는 데논 링크와 달리 PQLS는 세대 구분이 없어서 AVR 활용도 면에선 좀 더 유리한 편.)

3. 아날로그 음성 출력(2ch 전용) 비교 시, 순음질은 205와 일장일단. 음색은 좀 어둡고 따뜻한 경향.
: 디지털 음성쪽 신호 회로를 차단하는 '다이렉트' 모드의 음질 재고 효과도 205의 '다이렉트' 모드보다 좀 더 우위가 느껴지며, 더불어 제로 시그널 기능 활용 시에는 확실히 순음질 면에서도, 특히 S/N에서 더 강점이 느껴진다 함.
(* 제로 시그널: 파이오니어의 해당 기능 채용 플레이어와, 연결 앰프의 아무거나 빈 RCA 단자끼리 연결하여 양측의 그라운드를 일치시켜 높은 전송 신뢰성을 확보하는 기능)

4. 자체 톤 맵핑 모드인 'TV 타입 모드'는, 톤 맵핑 없음 출력인 '리퍼런스 모드'가 가장 우수한 모양새
- 예를 들어 OLED 연결 시청 시 TV 타입 모드를 'OLED'로 할 경우, 암부~중간 휘도까지의 그림이 좀 밝아져서 디테일이 묻히지 않는 건 좋은 편이지만 vs 전체적인 그림이 리퍼런스 모드 대비 언더 톤이 되는 식의 트레이드 오프 경향이 있어서, 투명감 면에서 가장 좋은 리퍼런스 모드로 두고 디스플레이 쪽에서 톤 맵핑 조정하는 게 더 좋다는 식.
- 아울러 전체적인 톤 맵핑 보정폭도 파나소닉의 HDR 옵티마이저 등과 비교하면 상당히 소심한 경향이라, 적극적인 톤 맵핑을 요구하는 프로젝터 등과의 궁합은 그다지 좋지 않은 편. 프로젝터가 톤 맵핑을 적극적으로 할 수 있는 제품(ex: JVC 2018-2019 시즌 제품 등)이 아니라면, 깡 휘도가 높든가 스크린 게인으로 비비든가 하는 식으로 보정을 걸어줄 수 있어야 함.

요약하면 LX800에서 '트랜스포트 모드'를 선택하고 + 내장 프리셋 영상 모드로는 '리퍼런스' 모드를 택한 경우, 현재 5천불 언더 제품 중에서 디지털 전송 화/ 음질 모두 단연 최강이라는 평입니다. 특히 '트랜스포트 모드'의 가동 유/무에 따라 (똑같은 기기에서)영상의 투명도 차가 제법 나므로, BD/ UBD 등 HDMI 출력 영상물 감상 시엔 아날로그 음성 출력은 그냥 쓰지 마시라 수준이라네요.

때문에 이 제품을 제대로 활용하려면...

- 영상물(UBD/ BD 등) 감상시...

LX800 - (HDMI 1) - 자체 톤 맵핑 기능이 충실한 디스플레이
LX800 - (HDMI 2) - 파이오니어제 PQLS 지원 AVR
+ 트랜스포트 모드(+ LX800의 영상 프리셋 설정은 '리퍼런스' 권장)

- 음악 전용 디스크 감상시...

LX800 - 아날로그 스테레오 아웃 - 하이파이 앰프
+ 제로 시그널 기능 활용 & 다이렉트 모드 셋팅
(* 밸런스/ 언밸런스단이 한 기판에 있어서, 앰프가 밸런스 특화 아니면 밸런스를 고집할 필요는 없다고)

이런 식으로, 플레이어 한 대에 두 종의 앰프를 붙여서 쓰는 게 좋겠다고 합니다.


그 유명한 오포가 디스크 플레이어 생산을 중단한 이후에도, 파이오니어와 파나소닉의 최신 플레이어가 이같은 진용을 갖추고 나오고 있다는 점은 아직 (특히 영상물)디스크 애호가들에게 좋은 소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그럼 차후 양 플레이어를 직접 체험해 보거나, 추가 정보가 있을 경우엔 다시 언급해 보겠습니다.


핑백

  • 無錢生苦 有錢生樂 : 파나소닉 UB9000, 일본 한정 모델 관련 단신 2018-12-13 18:35:05 #

    ... 파나소닉의 최신 플래그쉽 UHD-BDP, DP-UB9000에 대한 단신입니다.(간단한 스펙 등 관련 사항은 이 포스트(링크)를 참조) 1. 우선 UB9000(JL)은 일본 내에서도 발매 직후 품절이 된 상태라, 지금 당장은 구하기가 어렵습니다. 한정 모델이란 이유도 있어서 초기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