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onkyo에서 가르마의 기분을 맛보다? 취미

어제는 지인 댁에서 음악 감상을 하며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가 나름 세계 최대 디스크 판매국 중 하나인 일본내 하이 레졸루션 음원 파일에 대한 관심도 증가나 그 판매 기법에 대해 의견을 개진하게 되었습니다. 그때문에 부대 설명차 개인적으로 익숙한 e-onkyo에 접속해서 이런저런 화상 예시를 들다가 내친 김에 실제로 음반을 몇 장 구매해서 들어보기로 의기투합. 마침 지인 댁의 시스템도 최근 음원 파일 재생에 보다 비중을 두고자 린의 클라이막스DS 를 들여 놓았고 앰프나 스피커도 그에 걸맞는 품위인지라 이래저래 특히 하이 레졸루션 음원을 들어 보기에 좋은 환경이 되었다보니.

제 리퀘스트도 반영하여 고른 몇몇 음반 중에는 개인적인 애청 음반으로 꼽는 모차르트 레퀴엠(DG 발매, 칼 뵘 지휘/ 빈 필 연주)의 24/192 음원도 포함되었습니다. 올 트랙 3086엔이지만 지인 분께서는 (작곡가를 막론하고)레퀴엠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으시는지라 모든 악장 다 듣는 것도 뭣하고 해서 제가 특히 좋아하는 제3악장 '진노의 날Dies irae'만 사보기로 했습니다. 결제금 411엔은 우리 돈 4천원을 바람에 실어 보내니 e-onkyo에서 받아 주더군요.(농담) 그럼 NAS에 음원 저장도 완료했고 본격적으로 들어볼까, 하며 시작은 제 독단으로 고른 진노의 날. I'll chisel your grave-stone, Sleep well! (아랑전설2 & 스페셜, 볼프강 크라우저)을 외쳐 주는 걸 잊지 않으며 기대기대. 그런데...

이건 이상합니다. 세상만물이 재가 되고 구세주가 강림하여 죄를 심판하는 내용을 담은 노래가 노파의 푸념 같습니다. 다시말해 사운드에 힘이 없고 벙벙합니다. 레퀴엠을 좋아하지 않아도 적어도 이 음반만은 워낙 유명하기도 해서 익히 CD로 가지고 계신(물론 들어보기도 한) 지인분도 당황. 결선이 이상한가? 같이 이것저것 살펴보다 아무 이상이 없어서 가지고 계신 CD를 리핑해서 들어 봅니다. 아무 문제 없이 제대로 심판받는 기분이 드는 소리를 울려줍니다. 그럼 이건 이 24/192 파일 자체의 문제일텐데, 하지만 71년에 아날로그 녹음한 것이라고는 해도 명색 하이 레졸루션 리마스터라고 다시 올려서 파는 거잖아. 하고 있다가 e-onkyo의 판매 음원에는 해당 음원에 대한 설명이 첨부되는 걸 들뜬 마음에 까먹었음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e-onkyo의 해당 음원 인포를 보니...[★2004년 DSD리마스터 음원 사용]...what?? 아날로그 소스 > ADC 변환 > DSD > 그걸 24/192 PCM으로 만들었어?? 그냥 DSD로 팔지 이 무슨...그럼 시스템 때문에(클라이막스DS 는 DSD 재생을 지원하지 않습니다.) 안 사기라도 했을 거고, PCM에 비해 지원 기기가 상대적으로 적고 그 적은 기기 중에서도 특성을 타기는 해도 소스의 순도는 보존되었을 거 아닌가. 그걸 사람 혹하게 고해상도 PCM이라고(소리를 뭉개놓고) 팔아먹어?? 속였구나 샤...아니 DG!

제군들, 그는 왜 이런 데 411엔을 날려야 했는가!/ 도련님이니까...그래요, 들뜬 마음에 인포도 제대로 안 보고 덥썩 사자고 한 제 잘못입니다. 하지만 그나마 이 레퀴엠은 친절하고 정직하게(?) 써주기라도 했지, 다른 오래된 아날로그 녹음반들은 고해상도 컨버전 소스를 제대로 써놓지도 않은 게 태반. 이런 건 정말 들어보기 전에는 알 수가 없으니 뭐라 할 말이 없습니다. 어휴;


핑백

  • 有錢生樂 無錢生苦 : The Original 모차르트 레퀴엠(칼 뵘/ 빈 필) 2014-09-18 15:09:50 #

    ... PCM 변환 수록의 폐해는 익히 체험해 본 바 있거니와 특히 이 레퀴엠에 대해서라면 e-Onkyo의 24/192 PCM 음원 파일로 들었을 때도 완전히 당한 기분(이 포스팅을 참조해 주십시오.)이었기 때문에. 3의 경우는 구매자들의 평이 분분한 와중에 몇 가지를 읽다보니 '분명 음질상 좋아진 데도 있는데, (열화에 따른)노이즈가 ... more

덧글

  • DAIN 2014/09/04 10:45 # 답글

    으음… 뭐라 할말이 없어지는 군요… OTL 팔려면 사양서를 충실히 갖춰야 할텐데 으음…
  • 城島勝 2014/09/04 14:30 #

    이런 행태가 고해상도 음원뿐 아니라 하이파이 업계 전체를 이상한 집단쯤으로 만드는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대중을 상대로 한 제품일 수록 사양서, 설명서 꼼꼼하게 갖추고 나오는데 하이파이 쪽은 가면 갈 수록 그들만의 리그에다 그 리그 안에서도 서로 감추기 급급하니-_-;
  • 루나루아 2014/09/04 12:59 # 답글

    이걸 일단 안타깝지만 가르마 이야기를 하셨으니 드립으로 받아들여야하나 같이 울어드려야하나 이걸 참 아오 저것들 제대로 좀 팔지...
    후.... 위로드립니다.
  • 城島勝 2014/09/04 14:31 #

    열받을 수록 드립이나 개그로 마음과 포스팅 분위기를 희석시키는 게 제 방침인지라, 마음껏 웃어주시면 됩니다.-_-ㅋ
  • Avarest 2014/09/04 17:11 # 답글

    저도 HD-music에서 앨범을 좀 사볼까 했는데 CD 마스터 음원을 빅터 특유의 기술로 24/96으로 컨버팅한 물건이더군요.
    이거 정말 시디에 비해서 좋아진 거 맞아? 싶은 생각이(...)
  • 城島勝 2014/09/04 18:51 #

    빅터의 K2HD 테크닉은 쌩 CD보다는 그럴싸한 부분도 있지만 순 음질적으로 판단할 때 확실히 말해서 거기서 책정한 가격을 주고 살 가치는 없습니다. CD 가격하고 비슷하게 팔면 모를까 그렇게 비싸기까지 한데 자랑스럽게(?) CD마스터를 가지고 주물럭 거렸다는 걸 간판까지 걸어놔서 웃기다면 웃깁니다.
  • 2014/09/13 10:06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城島勝 2014/09/13 13:42 #

    안녕하세요. e-onkyo는 일본 외 IP로 접속시에는 구매를 비활성화 하는 방법으로 해외 유저들의 구입을 차단합니다. 따라서 일본 외 국가에서는 가상 사설망(VPN)을 이용한 우회 IP로 접속하시면 원활한 구매가 가능합니다.

    e-onkyo의 경우 오직 구매 프로세스만 막아둔 것이고 구매만 성공하면 구입한 음원 다운로드는 일본 외 IP에서도 로그인 계정에서 자유롭게(기간은 일주일 제한) 다운로드가 가능하기 때문에, 속도가 잘 안 나오는 무료 VPN을 쓰셔도 무방합니다. VPN으로 우회 접속 - 카트에 담기 - 결제(비자, 마스터 등 해외 결제 가능 신용카드 필요) - 이후 늘 쓰시는 일반적인 IP로 접속하시어 다운받으시면 됩니다.

    VPN 설정은 검색해 보시면 설명해둔 블로그나 페이지가 많이 나오며, 스마트폰에서는 아예 앱으로 VPN 접속을 지원하는 편리한 것들도 있고 또한 대개의 맛폰이 VPN 접속을 지원하기도 하므로 절차만 따르신다면 쉽게 시도해 보실 수 있습니다.
  • 2014/09/13 13:03 # 삭제

    헉.. 어떤 글에서는 온쿄가 vpn 접속도 차단한다던데 이젠 되나 보네요..

    그런데 궁금한 점이 있는데요,

    Wav나 flac중 아무거나 받아도 상관이 없는지가 궁금하네요..

    답글 감사하고 많이 알아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ㅎㅅㅎ
  • 城島勝 2014/09/13 13:43 #

    VPN은 해당 국가 IP로 우회 접속하는 방식이라 기본적으로 차단될 일이 없습니다. 우회에 사용된 자국 IP를 차단하는 방법밖에 없는데 그걸 차단해봐야 해당 국가의 다른 IP(VPN에 쓸 수 있는)로 접속해 버리면 그만입니다. 그리고 차단당한 IP는 IP대로 같은 국가에서 왜 접속이 안 되냐 같은 항의가 들어올 수 있으니 이런 짓을 하는 건 마치 빈대 잡겠다고 초가삼간 태우는 격이라.

    WAV와 flac는, WAV를 무손실 압축한 것이 flac입니다. e-onkyo는 판매하는 가격이 같으니만큼 쓰시는 기기를 고려해서 구입하시면 되겠습니다. 쓰시는 기기의 음원 저장 공간이 넉넉하다면 WAV를 추천하는데, 비압축이니 별도의 코딩 과정이 필요없고 대부분의 음원 파일 재생 기기가 제대로 지원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저장 공간이 넉넉하지 않고 쓰시는 기기가 flac를 지원한다면 flac를 구입하시면 되겠습니다. 이론적으로는 WAV -(인코딩)- flac -(디코딩)- WAV의 인코딩/ 디코딩 과정상 음질의 변화는 없습니다.
  • SCV君 2014/09/13 21:56 # 답글

    그러고보면 저도 최근 FictionJunction 음원을 몇개 사긴 했는데, 위에 답글로도 달아놓으셨지만 마스터 음원이 CD이고.. 참 그랬습니다;
    음반을 구입하지 않아서 사긴 했는데.. 과연 이렇게 'CD를 마스터로 해서 포장만 다시 해 판매하는' 것들이 얼마나 자제되려나 모르겠습니다.
  • 城島勝 2014/09/14 08:25 #

    글쎄, 제가 보기에는 앞으로도 그런 류의 음원 판매는 없어지지 않으리라 봅니다. 아날로그 마스터나 고해상도 디지털 마스터가 존재하지 않는(= 분실, 훼손 등의 이유로) 음원이라도, 인기있는 작품의 그것들은 고해상도라고 포장만 새로 해서 다시 팔면 제조 비용 대비 매출이 크기도 하고...새로운 믹싱에 따른 음악의 '변화'(향상이 아니라 변화)를 어필하려 들거나 아예 플라시보를 노리거나 하는 식의 노림수도 있기에.

    다만 그걸 긍정하는 건 아닙니다. 특히 지금 같이 저런 마스터를 이용한 고해상도 음원도 고해상도랍시고 가격을 뻥튀기 시켜놓는 케이스가 대부분인 상황에서는.
댓글 입력 영역